마주보며 나누던 얘기들
우리둘만 알았던 얘기들
지울수없나봐 버릴순없나봐 잊지 못하나봐
오랜만에 둘러본 거리들
이길을 지날때면 좋아했던 기억이
자꾸 떠올라서 발길을 멈춘다

한참 지나서 나 지금여기 왔어
그때가 그리워서 모른채 살아도 생각나더라
그런 너라서 자꾸눈에 밟혀서
함께 보낸 시간들 추억들도

별처럼 쏟아지는데 넌 어떠니
행복해만 보이는 사람들
나만 혼자 외로이 남은 것만같아서
아닌 척해봐도 니생각이난다

한참지나서 나 지금여기 왔어
그때가 그리워서 모른채 살아도 생각나더라
그런 너라서 자꾸눈에 밟혀서
함께 보낸 시간들 추억들도
별처럼 쏟아지는데 눈물이나
여기서널 기다리면 볼수있을까
그땐말해줄수있을까 이런내 마음을
보고싶어서 더보고싶어져서
그런 나라서 난 너밖에 몰라서
너없이살다보니 모든게 후회로 가득하더라

니가없어서 허전한게 더 많아서
오늘도 발걸음은 이자리가 그리워
가지못하고 불러본다

創作者介紹

Be a Street Light

bemyselfiris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