마주보며 나누던 얘기들
우리둘만 알았던 얘기들
지울수없나봐 버릴순없나봐 잊지 못하나봐
오랜만에 둘러본 거리들
이길을 지날때면 좋아했던 기억이
자꾸 떠올라서 발길을 멈춘다

한참 지나서 나 지금여기 왔어

bemyselfiris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